산전·산후마사지 벨리타맘케어에서 프리미엄 관리 받아보세요!



안녕하세요~

프리미엄 산전·산후마사지 관리 브랜드 벨리타맘케어입니다! ^^


BELITA는 라틴어로 아름다움이라는 뜻을 가지고 있습니다.

아름다운 여성의 소중한 임신과 위대한 출산은

축복받고 아껴주고 사랑해 주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산후조리는 많이 알고들 계시지만

산전마사지, 산후마사지라는 것에 대해서

모르는 분들도 꽤 계신 것 같아서

산전·산후마사지에 대해서 알려드리려고 합니다!


먼저 산전마사지는 말 그대로 출산 전에 진행되는 관리를 말합니다.

산후조리는 많은데 왜 산전조리는 없을까요?

산후조리도 중요하지만 산후조리, 산후마사지만큼 중요한 것이

산전마사지라고 생각됩니다.

아이를 출산하기 전부터 꾸준한 관리를 해주어야

출산 후에도 출산 후유증 같은 부분을 더욱 빠르게 케어할 수 있습니다.




임신이 시작되면서부터 임신만 하는 것이 아니라

소중한 엄마의 신체적 변화, 정신적 변화도 함께 시작되는데

이때부터 산전마사지와 같은 산전관리에 신경을 잘 써주어야

엄마가 건강한 상태로 아이를 품고 있을 수 있고 순산도 할 수 있습니다.



산전마사지는 태반이 완벽히 형성되는 시기

임신 15주~ 16주 경, 즉 임신 4개월 정도가 되어야 관리가 가능합니다.

예비 산모님의 건강 상태에 따라, 태아의 성장 정도에 따라 조금씩 다르지만

태반이 제대로 만들어진 안정기가 되면

임신 초반기의 입덧과 무기력함이 줄어들면서

활력을 다시 되찾을 수 있는데 이때부터는 비만을 조심 하셔야 합니다.

자궁이 만져질 정도의 태아가 성장하면서

자궁과 골반을 연결해 주는 인대가 늘어나 요통과 골반통도 시작되는데

이때부터는 예비 엄마만 통증을 느끼는 것이 아니라

뱃속에도 영향을 미치면서 복통으로 이어질 수도 있습니다.

그래서 산전마사지는 예비 산모님만 관리를 받는 것이 아니라

뱃속의 태아와 함께 케어를 받는다고 생각하시는 것이 맞습니다.

예비 엄마와 태아는 한 몸이기 때문에

엄마가 건강하고 행복해야

뱃속의 태아도 더욱 건강하고 행복하게 자랄 수 있는 것이지요~



태아가 성장하면서 예비 엄마의 체중이 증가하면서

요통과 골반통 뿐만 아니라

불어난 체중으로 인한 하지 부종으로 혈액 순환 장애가 생길 수 있는데

임신 중의 부종을 그대로 방치해두면

출산 후에 다시 빠지기에 어려움이 있습니다.

전신 경혈 관리로 부종을 풀어주어 혈액 순환을 돕는 것도 굉장히 중요하며

임신 안정기부터 빠르게 자라나는 태아와 빠른 체중 증가로

모체에 튼살이 많이 생기는데 산전마사지를 꾸준히 하면서

피부를 유연하게 하여 튼살을 예방하실 수 있습니다.



그리고 출산 후에는 몇 배로 더 세부적인 건강 관리가 필요합니다.

항상 건강한 식사와 따뜻한 환경에서 생활을 해야 하고

임신과 출산 과정에서 체형 변화와 수유 자세 등으로 인해

관절과 허리, 골반이 틀어지고 벌어질 수 있는데

골반의 비틀림은 혈액 순환 장애로 이어져

출산 후 2~3개월 이내로 체중 관리, 부종 관리를 하지 않으면

체중 정체, 체지방의 증가로 비만의 원인이 되기도 합니다.

산후 비만은 성인 질환과 부정적인 신체적, 정서적 변화를 가져올 수 있어

신체 회복을 위한 적극적인 산후 관리가 필요합니다.



그리고 임신 중 뱃속의 태아가 성장하면서